홈 > 도서정보 > 국내도서

도서정보

새로 쓰는 우리말 꾸러미 사전

새로 쓰는 우리말 꾸러미 사전

  • 도서 주제언어
  • 제 목새로 쓰는 우리말 꾸러미 사전
  • 저 자최종규, 숲노래 (기획) 지음
  • 출판사철수와영희
  • 출판일2019. 10. 09
  • ISBN9791188215324
  • 이용 대상일반
  • 가 격20,000 원
  • 수상 내역
  • 미디어
  • 기관 추천

도서 상세정보 바로가기

  • 도서 서평정보
  • 도서 목차정보
  • 도서 책소개
  • 도서 저자 및 역자소개

서평

이 책은 서평 정보가 아직 없습니다.

목차

여는 이야기
새로 쓰는 우리말 꾸러미 사전이라니……
-언제는 우리말(한국말) 사전이 없었나?
미리읽기
벼리(125 낱말)
닫는 이야기
덤1
이런 말은 새롭게 가다듬으며 노래하다(804 낱말)
덤2
새로 엮은 낱말 뜻풀이 모둠(1200 낱말)
꽃맺는 생각
새말 짓는 나라는 사랑 짓는 삶터가 된다

책 소개

이 책은 20년 이상 우리말 지킴이로 일하며, 이오덕 어른 유고와 일기를 갈무리한 최종규가 쓴 “새로 가다듬은 우리말 배움 사전”입니다. 새로 가다듬은 우리말 804 낱말과 새로 엮은 우리말 1200 낱말 뜻풀이를 담았습니다.
글쓴이는 1994년부터 한국말사전을 새로 쓰는 길을 걷기로 하면서 수첩에 갈무리한 낱말을 새로 추스르고 엮었습니다. 먼저 낱말 하나를 새로 떠올리거나 짓거나 얻은 바탕이 된 이야기를 풀어내고, 이 낱말을 새로 풀이해 보고 이 낱말하고 짝이 되는 낱말도 가지를 뻗듯 새로 엮어 보면서 뜻풀이를 붙여 ‘우리말을 배우는 사전’인 이 책을 펴냈습니다.
이 책은 국립국어원에서 펴낸 사전에 없는 낱말을 꽤 많이 다룹니다. 때로는 국립국어원에서 펴낸 사전에 있는 낱말, 이를테면 ‘곱절’이나 ‘웃-’이나 ‘따라가다’ 같은 낱말도 뜻풀이를 새로 붙였습니다. 국립국어원 사전이나 고려대학교민족문화연구원 사전에서 엉성하거나 어설피 다룬 뜻풀이를 바로잡거나 고치기도 했습니다.
사전에는 ‘늙은몸’이란 낱말은 없고 ‘노구’란 한자말만 있습니다. 으레 “늙은 몸”처럼 띄어서 쓰겠지요. 이때에 글쓴이는 ‘늙은몸’을 붙여서 새말로 삼고, 이와 맞물려 ‘젊은몸·어린몸·푸른몸·맑은몸·밝은몸·좋은몸·튼튼몸·여린몸·아픈몸’처럼 쓰면 한결 좋다고 생각합니다.
영어 ‘리액션’은 ‘맞장구’로, ‘러브레터’는 한자말로는 ‘연애편지’일 테지만 한국말로는 말 그대로 ‘사랑글’이나 ‘사랑글월’로, 오래도록 갈고닦아 솜씨가 좋은 사람을 ‘베테랑’이나 ‘전문가’라 하는데, 오래도록 갈고닦은 ‘솜씨’이니 ‘솜씨님’ 같은 말을 쓰자고 합니다.
글쓴이는 늘 쓰거나 듣거나 읽거나 하는 말은 겉보기로는 ‘우리말·한국말’이지만, 껍데기를 벗겨서 속살을 들여다보면 ‘아직 우리말이 아닌 말’이나 ‘참다운 한국말이라 하기 어려운 말’이기 일쑤라고 말합니다. 글쓴이는 우리말이 우리말답게 되거나 빛나거나 일어나거나 퍼지거나 날아오를 수 있도록, 한국이란 나라에서 살며 한국사람으로 쓰는 한국말이 슬기롭고 사랑스러우면서 넉넉하고 따사로운 한국말이 될 수 있기를 바라면서 이 책을 썼습니다.

저자 및 역자 소개

국어사전 아닌 ‘한국말사전’을 짓는 길을 서른 해 즈음 걷습니다. 시골에서 아이를 낳아 돌보며 〈사전 짓는 책숲, 숲노래〉라는 도서관을 꾸리고 살림을 짓습니다. ‘보리 국어사전’ 편집장을 맡았고, 이오덕 어른이 쓰고 남긴 글을 갈무리했고, 공문서·공공기관 누리집을 쉬운 말로 고치는 일을 했습니다. 《이오덕 마음 읽기》, 《우리말 글쓰기 사전》, 《우리말 동시 사전》, 《새로 쓰는 비슷한말 꾸러미 사전》, 《새로 쓰는 겹말 꾸러미 사전》, 《읽는 우리말 사전 1·2·3》, 《마을에서 살려낸 우리말》, 《숲에서 살려낸 우리말》, 《10대와 통하는 새롭게 살려낸 우리말》, 《시골에서 살림 짓는 즐거움》, 《시골에서 도서관 하는 즐거움》, 《시골에서 책 읽는 즐거움》, 《10대와 통하는 우리말 바로쓰기》, 《내가 사랑한 사진책》, 《골목빛》, 《자전거와 함께 살기》, 《사진책과 함께 살기》, 《책빛숲》, 《생각하는 글쓰기》, 《사랑하는 글쓰기》, 《책홀림길에서》, 《어른이 되고 싶습니다》, 《헌책방에서 보낸 1년》, 《모든 책은 헌책이다》 같은 책을 썼고, 1인 잡지 《우리 말과 헌책방》을 열 권 썼습니다. 사진 이야기 《사진책과 함께 살기》를 썼고, 인천 골목마을 이야기 《골목빛, 골목동네에 피어난 꽃》을 썼으며, 고흥에서 아이들이랑 지내는 삶을 담은 이야기 《시골 자전거 삶노래》를 썼습니다. 《새로 쓰는 비슷한말 꾸러미 사전》은 2016년에 ‘서울 서점인이 뽑은 올해의 책’으로 뽑혔습니다.
목록으로 돌아가기

상호 : (주)엔다스 / 대표 : 이선규 / 주소 : 서울시 금천구 가산동 219-8 세일로빌딩c동 3층 / 사업자번호 : 105-87-51751
전화 : 070-7860-1040~6 / 팩스 : 02-6442-5603 / E-mail : dailybook@dailybook.kr
Copyright EnDas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