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도서정보 > 국내도서

도서정보

엄마와 잘 이별하는 법

엄마와 잘 이별하는 법

  • 도서 주제문학
  • 제 목엄마와 잘 이별하는 법
  • 저 자임정자 지음
  • 출판사해와나무
  • 출판일2019. 09. 30
  • ISBN9788962681864
  • 이용 대상아동
  • 가 격10,000 원
  • 수상 내역
  • 미디어
  • 기관 추천

도서 상세정보 바로가기

  • 도서 서평정보
  • 도서 목차정보
  • 도서 책소개
  • 도서 저자 및 역자소개

서평

현실과 판타지를 자유자재로 넘나드는 스토리텔러 임정자 작가의 신작!
임정자는 어떤 때는 계단에 사는 도깨비로, 어떤 때는 장난꾸러기 남동생을 버거워 하는 어린 누나로, 어떤 때는 자전거가 너무 갖고 싶어 하는 아이로, 어린이들의 아주 다양한 마음을 대변한다. 한마디로 마음과 눈 그 자체가 어린이인 작가인 것이다. 그래서 작가가 새 작품을 발표할 때마다 ‘이번에는 어떤 어린이의 마음을 보여 줄까?’ 하는 기대를 갖게 된다.
새 작품 《엄마와 잘 이별하는 법》에서는 엄마의 부재를 갑자기 통보받은 어린이가 슬픔을 이겨내고 다시 제자리에 단단히 서는 과정을 담았다. 《엄마와 잘 이별하는 법》은 이별은 누구나 힘들고 어렵다는 것과 자신의 슬픔에 겨워 엄마를 갑자기 잃는 어린이의 마음을 제대로 어루만지지 못하는 어른들의 나약함, 이별한 아이의 마음을 후벼 파는 어쭙잖은 위로로 받는 상처, 치유의 공간에서 이별의 아픔과 상실감을 이겨내고 한층 성장한 어린이, 이 모든 것을 아주 잘 표현한 작품이며, 그리고 현실과 가상의 공간, 봉인된 고통의 현실과 치유의 공간을 넘나들며 상처와 슬픔을 이기고 새롭게 시작하는 모습을 그리는 아주 독특한 구조의 작품이다.
작가는 실제로 상실의 아픔을 겪은 주변 어린이를 위로하고자 몇 년에 걸쳐서 고치고 또 고쳐 쓰면서 이 글을 완성했다.

제대로 이별하는 법-시간과 노력이 필요해!
누구에게나 이별은 갑작스럽다. 그러나 이별은 삶의 한 면이기 때문에 이별을 맞는 방식을 생각지 않을 수 없다. 이 작품에서 엄마를 떠나보낸 연이의 마음을 제대로 봐 주는 사람은 없었다. 엄마의 물건은 고모가 다 치워 버려, 연이의 상실감은 더욱 커졌다. 옷장 안에서 웅크린 채 엄마의 카디건을 덮어야 잠이 드는 연이한테 고모는 들어가서 공부나 하라고 하거나 아빠 걱정만 늘어놓기 일쑤고, 아빠는 9시가 넘어야 들어오는데다가 생일날 아침 엄마의 기억이 있는 집에서 이사를 해야 한다고 무심하게 말한다. 연이는 엄마의 부재가 도통 믿기지도 않고 받아들일 수도 없다. 아빠는 자신의 아픔과 상실감으로, 고모는 남은 사람의 고통을 덜어 준다는 마음으로 어린 연이에게 금지의 방을 하나 만들어 엄마의 기억과 엄마의 부재에 따른 고통을 자물쇠로 봉인해 버린다. 없애 버리고, 이야기하지 않고, 회상하지 않는다고 있었던 과거가 사라질까? 과거와 끊임없이 소통하지 않고 새로운 삶이 열릴까? 결국 어른들의 도움을 받지 않고 연이는 엄마와 제대로 된 작별의 시간을 갖는다. 4학년 연이가 어른들이 만든 금지의 방을 나와 엄마와 추억이 가득한 곳, 자신이 만든 치유의 공간에서 새로운 삶을 준비하는 모습을 보면서 어린이에 대한 신뢰가 쌓인다.

[해와나무의 환상 책방 시리즈]
이야기 속에 풍덩 빠져 주인공과 하나가 되는 즐거움. 아슬아슬, 조마조마 정교한 이야기 미로를 모험하는 쾌감. 좀처럼 보지 못했던 새로운 이야기가 선사하는 놀라운 상상. 어린이를 위한 판타지, SF, 추리, 무협 등 다양한 이야기를 〈환상 책방〉에서 만나 보세요.

01 마지막 아이들 최정금 글 | 고상미 그림 | 값 9,500원
02 코쿠스와 핀들, 지구를 구하다 박용기 글 | 염예슬 그림 | 값 9,500원
03 이웃집 통구 강정연 글 | 국민지 그림 | 값 9,000원
04 9.0의 비밀 조규미 글 | 김령언 그림 | 값 9,500원
05 보름달숲에서 생긴 일 최은옥 글 | 성원 그림 | 값 9,500원
06 1764 비밀의 책 조경숙 글 | 김태현 그림 | 값 10,000원
07 거울 소녀 김영주 글 | 전명진 그림 | 값 10,000원
08 열두 살 사랑하는 나 이나영 글 | 주리 그림 | 값 10,000원
09 알렙이 알렙에게 최영희 글 | PJ.KIM 그림 | 값 11,000원
10 나이 도둑 정해왕 글 | 파이 그림 | 값 11,000원

★2015 학교도서관사서협의회 추천도서 ★2015 고래가숨쉬는도서관 여름방학 추천도서 ★2015 세종도서 문학나눔 선정도서 ★2016 학교도서관저널 추천도서 ★2017 한우리가 선정한 좋은 책 ★2016 학교도서관사서협의회 추천도서 ★2016 책이랑 상반기 추천도서 ★2016 세종도서 문학나눔 선정도서 ★2016 오픈키드 좋은어린이책(3학년) ★2016 책이랑 상반기 추천도서 ★2017 한우리가 선정한 좋은 책 ★2016 학교도서관저널 3월 선정도서 ★2016 책이랑 상반기 추천도서 ★2017 학교도서관저널 추천도서 ★2016 책이랑 하반기 추천도서 ★2016 고래가숨쉬는도서관 겨울방학 추천도서 ★2017 학교도서관저널 추천도서 ★2017 학교도서관사서협의회 추천도서 ★2016 우수출판콘텐츠 제작지원 당선작 ★2017 아침독서 추천도서 ★2017 고래가숨쉬는도서관 신학기 추천도서 ★2017 학교도서관사서협의회 추천도서 ★2017 고래가숨쉬는도서관 추천도서 ★2018 국립어린이청소년도서관 여름방학 추천도서 ★2018 국립어린이청소년도서관 사서 추천도서 ★2018 학교도서관사서협의회 추천도서 ★2019 북토큰 선정도서 ★2019 경남 독서한마당 선정 도서 ★2019 학교도서관사서협의회 추천도서

목차

1. 엄마가 없다
2. 행복한 섬
3. 노랑 캐리어
4. 텅 빈 옷장
5. 흰 개
6. 거마산
7. 소나기
8. 검은 산
9. 나의 어리, 수호
● 작가의 말

책 소개

어느 날 집에 가니 엄마가 없다. 검은 옷을 입고 섰는데 사람들이 수군거린다. 믿을 수 없다. 엄마가 없는 집은 온통 엉망이었고 아빠는 9시가 넘어야 집에 왔다. 노랑 캐리어를 끌고 나가는 고모를 본 순간 엄마와 함께 다니던 섬에 이제는 갈 수 없을 것 같아 답답했다. 엄마 냄새가 가득한 옷장 문을 열었는데, 엄마 물건이 하나도 없었다. 고모가 다 치웠단다. 엄마 흔적이, 냄새도 사라져 버렸다. 생일날 아침, 내 생일인지도 모르는 아빠는 집을 내놨단다. 1교시부터 속이 불편했다. 보건실에 가려다 발길을 돌려 몇 년 전에 엄마와 함께 심은 나무를 보러 거마산을 올랐다. 얼마 걷지도 않았는데 힘겨웠다. 샛길로 갈수록 풀이 더 우거졌다. 마침내 엄마가 절반 바위라고 부르는 너럭바위에 도착했다. 엄마 꿈은 여행 작가였다. 엄마처럼 절반 바위에 누워 하늘을 보았다. 어느새 잠이 들었나? 툭, 툭 빗방울에 잠이 깼다. 어두웠다. 뭔가 휙 지나갔다. 두려움에 등골이 오싹해져 냅다 뛰다 넘어지면서 굴렀다. 그때부터 이상한 일이 펼쳐진다. 콩알만한 노란 빛 방울을 따라간 연이는 자신의 어리인 흰 개 ‘수호’를 만나 수호 등에 업힌다. 안개가 짙은 바다와 위로받지 못한 슬픔을 헤치고 수호는 어디론가 날아가고, 꿈인지 생시인지 알 수 없는 곳에서 마침내 엄마를 만난 연이. 한달음에 달려가 엄마 품에 안겼지만 엄마는 같은 행동과 말을 계속 반복했다. 연이에게 과연 어떤 일이 벌어진 걸까?

저자 및 역자 소개

1998년 월간 《어린이문학》에 단편 동화 <흰곰인형>을 발표한 뒤 동화와 옛이야기, 그림책 등에 글을 쓰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동화책 《무지무지 힘이 세고, 대단히 똑똑하고, 아주아주 용감한 당글공주》 《하루와 미요》 《어두운 계단에서 도깨비가》 《오국봉은 왜 쥐도 새도 모르게 사라졌나》 《마지막 수수께끼》 등을 썼으며, 사진 이야기책 《진도에서 온 수호》그림책 《내 동생 싸게 팔아요》 《발자국개》를 썼고, 《할머니의 마지막 손님》으로 제8회 권정생 창작기금수혜자가 되었습니다.
목록으로 돌아가기

상호 : (주)엔다스 / 대표 : 이선규 / 주소 : 서울시 금천구 가산동 219-8 세일로빌딩c동 3층 / 사업자번호 : 105-87-51751
전화 : 070-7860-1040~6 / 팩스 : 02-6442-5603 / E-mail : dailybook@dailybook.kr
Copyright EnDas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