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도서정보 > 국내도서

도서정보

고구려를 아로새긴 비석

고구려를 아로새긴 비석

  • 도서 주제총류
  • 제 목고구려를 아로새긴 비석
  • 저 자글 김일옥 그림 박지윤
  • 출판사개암나무
  • 출판일2019. 03. 04
  • ISBN9788968305061
  • 이용 대상일반
  • 가 격11,000 원
  • 수상 내역
  • 미디어
  • 기관 추천

도서 상세정보 바로가기

  • 도서 서평정보
  • 도서 목차정보
  • 도서 책소개
  • 도서 저자 및 역자소개

서평

 그동안 우리나라에서는 고구려에 대한 연구가 활발히 이뤄지지 못했습니다. 한반도 남쪽에 고구려의 유적이 별로 남아 있지 않은 탓입니다. 그러나 2018년 남북정상회담이 개최된 이후, 평양의 고구려 고분을 남과 북이 함께 발굴하는 방안을 논의하는 등 고구려사 연구에 힘이 실리고 있습니다. 북한과 교류를 통해 우리 역사에 한걸음 더 다가설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한 것이지요.

 ≪고구려를 아로새긴 비석≫은 아이들에게 낯선 고구려의 역사를 제대로 알려 주기 위해 기획했습니다. 고구려를 동아시아 최강대국으로 이끈 광개토 대왕의 업적을 새긴 광개토 대왕비를 의인화하여 고구려의 700년 역사를 차근차근 들려줍니다. 고구려를 건국한 주몽부터 율령을 반포하고 나라의 기틀을 다진 소수림왕, 가장 넓은 영토를 다스린 광개토 대왕과 장수왕의 업적을 소개하고 고구려, 백제, 신라 삼국과 중국, 일본 등 동아시아의 정세를 알기 쉽게 설명합니다. 또한 역동감 넘치는 그림과 함께 수나라 군대를 물리친 을지문덕 장군과 당나라 군대를 물리치고 안시성을 지킨 양만춘 장군에 이르기까지…… 용맹하고 진취적이었던 고구려인들의 기상을 생생하게 전하지요.

 ≪고구려를 아로새긴 비석≫은 광개토 대왕비의 역사적 가치 또한 재조명합니다. 광개토 대왕비는 오늘날까지 남아 있는 몇 안 되는 삼국 시대의 기록 문화유산 중 하나이기에 그 가치가 매우 높습니다. 하지만 고구려가 멸망한 이후 우리 기억 속에서 서서히 잊혔고, 그 사이 일본이 광개토 대왕비의 내용을 마음대로 해석해 과거에 일본이 한반도 남쪽을 지배했다는 억지 주장의 근거로 삼기에 이르렀습니다. 중국도 고구려의 역사를 왜곡하여 고구려가 중국의 소수 민족이었다고 주장했지요. ≪고구려를 아로새긴 비석≫을 쓴 김일옥 작가는 고구려가 우리의 소중한 역사임을 잊지 말아야 한다고 강조합니다. 중국과 일본이 역사를 왜곡하는 상황에서 우리 역사를 지킬 수 있는 방법은 역사에 관심을 기울이고 올바르게 기억하는 것뿐이지요.

 책의 말미에는 고구려의 역사를 일목요연하게 정리하고, 일본과 중국의 주장이 왜 왜곡된 것인지 분명하고 조리 있게 밝혀 탄탄한 역사 의식을 갖추도록 이끕니다. 또한 고분 벽화 등 고구려의 다양한 문화재를 수록하여 고구려인에 대해 더 깊이 이해할 수 있도록 돕습니다.

 만주 벌판을 호령하며 드넓은 기상을 떨쳤던 고구려는 누구도 부정할 수 없는 우리의 소중한 역사입니다. ≪고구려를 아로새긴 비석≫을 통해 아이들에게 자랑스러운 고구려 의 역사에 대해 알려 주세요. 더불어 우리 역사에 관심을 가져야 하는 이유를 일깨워 주시기 바랍니다.



목차

없음

책 소개

 ≪고구려를 아로새긴 비석≫은 광개토 대왕의 업적이 새겨진 비석, 광개토 대왕비를 통해 고구려의 역사를 흥미롭게 그려 냅니다. 또한 중국과 일본의 역사 왜곡에 맞서 우리나라의 소중한 역사를 지켜야 함을 일깨웁니다.

저자 및 역자 소개

글|김일옥

어릴 적 바닷가에서 조약돌을 주워 오면 아버지가 많은 이야기를 들려주셨습니다. 그때를 떠올리며 늘 조약돌처럼 반짝이는 글을 쓰려고 노력합니다. <어린이와 문학>의 추천을 받은 뒤 본격적으로 동화를 쓰고 있습니다. 한국문화예술위원회와 서울문화재단에서문예창작기금을 받았고, ≪물고기 선생 정약전≫으로 부산일보 해양문학상을 수상했습니다.

쓴 책으로 ≪할머니의 남자 친구≫, ≪욕심쟁이 왕도둑≫, ≪나는 여성 독립운동가입니다≫, ≪치우 탐정단이 달려간다≫, ≪궁금쟁이 김 선비 옛 동물 그림에 쏙 빠졌네!, ≪궁금쟁이 김 선비 속담에 쏙 빠졌네!, ≪스토리텔링 초등 우리말 교과서 1, 2, 3, ≪신석기 시대에서 온 그림 편지≫ 등이 있습니다.

그림|박지윤

대학에서 국문학을 전공하고 한국일러스트레이션학교(HILLS)에서 그림책과 일러스트레이션을 공부한 뒤 그림 그리는 일을 직업으로 택했습니다.

그린 책으로 <한국 생활사 박물관> 시리즈, <테마 한국사> 시리즈, <나의 첫 역사책> 시리즈, ≪돌부처와 비단 장수≫, ≪우주의 고아≫, ≪나도 조선의 백성이라고!, ≪옛날옛날에 문 따라 들락날락≫, ≪진주성을 나는 비차≫, ≪책 깎는 소년≫ 등이 있습니다.

목록으로 돌아가기

상호 : (주)엔다스 / 대표 : 이선규 / 주소 : 서울시 금천구 가산동 219-8 세일로빌딩c동 3층 / 사업자번호 : 105-87-51751
전화 : 070-7860-1040~6 / 팩스 : 02-6442-5603 / E-mail : dailybook@dailybook.kr
Copyright EnDas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