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신간도서 > 국내도서

신간도서

말풍선 대소동

말풍선 대소동

  • 도서 주제문학
  • 제 목말풍선 대소동
  • 저 자한수언
  • 출판사단비어린이
  • 출판일2022. 06. 10
  • ISBN9788963010083
  • 이용 대상일반
  • 가 격12,000 원
  • 수상 내역
  • 미디어
  • 기관 추천

도서 상세정보 바로가기

  • 도서 서평정보
  • 도서 목차정보
  • 도서 책소개
  • 도서 저자 및 역자소개

서평

소문 퍼트리기 좋아하는 인간 마이크 강나루,
남의 비밀은 퍼트리고 싶고, 내 비밀은 지키고 싶다고?!
친구들의 비밀 퍼트리는 걸 좋아하는 나루의 별명은 ‘인마!’예요. 인간 마이크라는 뜻이죠. 이런 별명이 생기자, 친구들은 비밀이 생기면 나루의 귀에 들어가지 않도록 조심했어요. 나루가 알게 되면 전교생이 다 알게 될 테니까요.
그러던 어느 날, 나루에게 말풍선 씨앗이 생겨요. 말풍선 씨앗을 심자, 그 안에 친구들의 비밀 이야기가 말풍선 꽃에 담겼지요. 나루는 말풍선 씨앗을 이용해 친구들의 새로운 비밀을 알게 되고, 친구들의 비밀을 벽에 크게 써 놓아요. 자기에게 비밀을 감췄던 친구들이 미웠거든요.
우리는 모두 크고 작은 비밀을 가지고 있어요. 비밀 이야기를 소중한 사람들에게 말하기도 하지요. 그 친구들이 비밀을 지켜 줄 거라 믿으면서요. 나루는 누군가의 비밀을 재미로 퍼트리거나, 혹은 복수의 도구로 사용했어요.
이런 나루에게도 꼭 지키고 싶은 비밀이 있었어요. 나루는 자기의 비밀이 담긴 말풍선 씨앗이 마을을 떠다니자, 친구들이 자기가 퍼트린 비밀 때문에 얼마나 힘들었는지 알게 되어요.
‘나’의 이야기만큼 다른 사람들의 이야기도 소중해요. 누군가의 이야기를 할 때, ‘내가 그 사람이라면 이 이야기를 하고 싶을까?’ 하고 한 번 더 고민해 보는 습관을 가지면 어떨까요?

진심을 담은 말에는 큰 힘이 있어요
나루는 친구들에게 재밌는 이야기하는 걸 좋아해요. 특히 나루가 좋아하는 지효가 나루의 이야기를 좋아해 주면 세상을 다 가진 것만 같았지요. 그래서 나루는 누군가의 비밀 이야기를 알고 싶어 했어요. 나만 아는 비밀 이야기를 “이건 비밀인데 말이야….” 하고 말하면 친구들이 귀를 쫑긋 세우고 나루의 이야기를 들었거든요. 비밀 이야기에 살을 붙여서 더 재밌게 만들기도 했어요.
이렇게 말속에 ‘재미’만 담기 바빴던 나루는 말에 ‘진심’ 담는 법을 잘 몰랐어요. 나루가 퍼트린 소문 때문에 화가 난 홍미에게도 진심을 담아 사과하지 못하고, 좋아하는 지효에게도 진심을 담아 고백하지 못했지요.
지효는 나루에게 ‘진심’을 담아 말하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지를 알려 주어요. 나루가 지효의 말을 깨닫고, 사과에 ‘진심’을 담자 거짓말처럼 홍미는 나루를 용서해 주었어요. 나루는 늘 웃기려고만 했던 지효에게도 진심을 담아 좋아한다고 말하지요.
말에는 힘이 있어요. 그리고 ‘진심’이 담긴 말에는 더 큰 힘이 있지요. 《말풍선 대소동》을 읽고, 진심이 담긴 말의 큰 힘을 느껴 보세요!

목차

1. 최악의 날
2. 어긋난 복수
3. 소문 씨앗
4. 소문은 풍선을 타고
5. 대소동의 시작
6. 진심이 필요해
7. 말풍선 폭탄이 쾅쾅쾅
8. 태권 소년 소녀 합동 작전
9. 나루가 달라졌다

책 소개

나에 대한 가짜 뉴스가 퍼진다면 어떨까요? 내가 하지 않은 일이 한 것처럼 부풀려지고, 사람들이 말도 안 되는 거짓말을 믿어버린다면요? 아마 정말 화가 나고 속상할 거예요.
《말풍선 대소동》의 주인공 나루는 누군가의 비밀을 알게 되면, 거기에 거짓말을 살짝 보태서 다른 친구들에게 전했어요. 나루는 이야기를 더 재미있게 만들었다고 생각했죠. 하지만 나루의 거짓말 때문에 상처를 받은 친구들이 늘어났어요. 그런데 어느 날, 나루의 비밀이 담긴 말풍선이 마을을 둥둥 떠다니게 되어요. 감추고 싶은 자기의 비밀이 여기저기 떠다니는 걸 본 나루는 그제야 친구들이 자기가 퍼트린 소문 때문에 얼마나 상처받았을지를 깨달아요.
혹시 여러분도 다른 사람의 이야기를 좋아하나요? 그 이야기는 정말 그 사람의 이야기일까요? 혹시 살이 붙어 아예 다른 이야기가 되어 버린 건 아닐까요? 다른 사람의 이야기를 하거나 들을 때, 그 이야기의 주인공이 내가 될 수도 있다고 생각하면 어떨까요? 그럼 함부로 누군가의 이야기를 하지 못할 거예요. 《말풍선 대소동》을 읽으며 자기가 한 말에 책임을 지는 건 어떤 건지, 말에 무게가 있다는 건 어떤 의미인지 함께 생각해 보아요.

저자 및 역자 소개

▶ 저자 한수언:

패션 디자이너로 일하다가 그림을 그리는 일러스트레이터가 되었고, 어린이책을 비롯한 다수의 매체에 그림을 그렸습니다. 옷을 만들고 그림을 그리는 것처럼, 상상하고 만드는 것을 좋아합니다. 지금은 다채로운 세계 속에서 저마다 즐겁게 살아가는 이들의 이야기를 쓰고 있습니다. 동화 《고양이 자꾸》, 《남달리와 조잘조잘 목도리》, 청소년 소설집 《고사리의 생존법》이 있습니다.
목록으로 돌아가기

상호 : (주)엔다스 / 대표 : 이선규 / 주소 : 서울시 금천구 가산로 9길 66 (가산동 더리즌밸리 지식산업센터) 206호 / 사업자번호 : 105-87-51751
전화 : 070-7860-1040~6 / 팩스 : 02-6442-5603 / E-mail : dailybook@dailybook.kr
Copyright EnDas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