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신간도서 > 국내도서

신간도서

위로의 초짜

위로의 초짜

  • 도서 주제문학
  • 제 목위로의 초짜
  • 저 자임근희 지음
  • 출판사좋은책어린이
  • 출판일2020. 03. 27
  • ISBN9788928318056
  • 이용 대상아동
  • 가 격9,500 원
  • 수상 내역
  • 미디어
  • 기관 추천

도서 상세정보 바로가기

  • 도서 서평정보
  • 도서 목차정보
  • 도서 책소개
  • 도서 저자 및 역자소개

서평

위로의 시작은 상대의 마음을 이해하고 인정하는 것!
여러분이 힘들거나 슬플 때 친구가 어떻게 해 주었나요? 어떤 친구는 힘을 내라는 말을 하기도 하고, 또 어떤 친구는 같이 힘들어하거나 슬퍼하기도 할 거예요. 그러면 반대로 친구가 힘들어 하거나 슬퍼할 때 여러분은 어떻게 하나요? 비슷할 거라고 생각해요. 이처럼 친구의 마음을 이해하고, 공감하면서 따뜻한 말이나 행동으로 괴로움을 덜어 주거나 슬픔을 달래 주는 것을 위로라고 해요.
누군가를 위로한다는 것은 매우 어려운 일이에요. 위로는 상대의 마음을 이해하고 공감하는 것부터 시작하는데, 이것이 생각보다 쉬운 일이 아니거든요. 내 마음도 아닌데, 어떻게 상대의 마음을 백 퍼센트 이해할 수 있겠어요? 하지만 걱정할 필요는 없어요. 누군가를 위로하는 것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내가 진심으로 상대를 걱정하고 있다는 마음이니까요. 상대를 진심으로 걱정한다면 분명히 이 마음을 상대에게 전달될 것이니까요.
이 책의 주인공 은수도 친구를 위로하는 것이 몹시 서툰 친구에요. 그래서 처음에는 친구와 오해가 생겨 다투기도 하고, 그런 친구의 마음을 이해하지 못하기도 해요. 하지만 친구 때문에 속상한 자신을 위로해 주는 엄마를 보면서 은수는 위로하는 방법을 조금씩 알아가요. 누구나 겪을 수 있는 작은 사건들을 해결해 나가는 ‘위로의 초짜’ 은수를 통해 여러분은 어쩌면 위로에 서툰 자신의 모습을 발견할 수도 있을 거예요.
위로에는 특별한 방법이 있는 것은 아니에요. 위로의 말이 꼭 필요한 경우가 있는가 하면, 위로의 말보다는 상대의 말을 진심을 다해 듣는 것만으로도 위로가 되는 경우도 있어요. 그저 옆에만 있어 주는 것, 그리고 상대의 눈을 보며 이야기를 잘 들어 주는 것이 최고의 위로인 셈이죠.
위로할 때 필요한 건 입이 아니라 귀라는 작가의 말처럼, 뭘 말하려 하지 말고 마음을 다해서 친구의 이야기를 들어 주다 보면 어느새 ‘위로의 달인’이 된 여러분을 발견하게 될 거예요!

목차

나는 동네북 ------------- 4

내가 뭘 어쨌다고 ------------ 12

이해할 수 없는 친구들 ---------- 22

날 배신하다니 ---------- 32

뭐가 이렇게 어려운 건데 ---------- 40

위로의 달인이 되기 위해 ---------- 52

작가의 말 ---------- 63

책 소개

키우던 미꾸라지가 죽어서 슬퍼하는 민효를 보고 은수는 위로를 하지만 오히려 민효의 화를 돋운다. 그리고 다림질을 하다 실수로 바지를 태운 엄마에게도 은수는 제대로 된 위로를 하지 못한다. 다음 날 육상 대회에 나갈 반대표를 뽑는데, 민효가 선생님 말씀을 잘못 알아들어 반대표가 되지 못해 속상해하자 은수는 민효에게 선생님이 규칙 설명할 때 잘못 알아들은 걸 이제 와서 어쩌겠냐고 말한다. 순간 민효는 그동안 은수에게 쌓인 감정이 폭발한다. 민효 때문에 기분이 엉망이 된 은수는 수학 학원에 가서야 마음이 풀린다. 쉬는 시간에 시험을 못 본 다희가 풀 죽은 소리로 투정을 하자 은수는 시험 점수 너무 신경 쓰지 말라는 둥, 시험을 봐야 자기 실력을 알고 부족한 걸 보충할 수 있다고 선생님이 그랬다는 둥 위로를 하지만 오히려 다희의 화를 돋운다. 그러던 주말 오후, 민효는 다른 친구들과 ‘미술관 견학 보고서’ 숙제를 하고, 이것을 본 은수는 짜증을 부리다가 엄마 품에 안겨 엉엉 운다. 은수는 아무 말 없이 가만 안아 주기만 하는 엄마를 보고 생각에 빠진다. 월요일 아침, 은수는 민효 책상 서랍에 사과의 편지를 넣고, 둘은 다시 단짝이 된다. 이후 은수는 민효와 점점 사이가 좋아지는가 싶었는데, 며칠 후 또 문제가 생긴다.

저자 및 역자 소개

2009년 ‘어린이동산 중편 동화 공모’에서 최우수상을, 2011년 ‘푸른문학상 공모’에서 새로운 작가상을 수상했습니다. 함께 울고 웃을 수 있는 이야기로 오래오래 어린이들과 소통하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지은 책으로 『무조건 내 말이 맞아!』, 『못 말리는 맹미주』, 『도둑 교실』, 『금지어 시합』, 『양심을 배달합니다!』, 『내가 제일 잘나가!』, 『달곰쌉쌀한 귓속말』, 『내 친구는 외계인』, 『내 짝꿍으로 말할 것 같으면』 등이 있습니다.
목록으로 돌아가기

상호 : (주)엔다스 / 대표 : 이선규 / 주소 : 서울시 금천구 가산동 219-8 세일로빌딩c동 3층 / 사업자번호 : 105-87-51751
전화 : 070-7860-1040~6 / 팩스 : 02-6442-5603 / E-mail : dailybook@dailybook.kr
Copyright EnDas inc. All Rights Reserved.